품위 있는 보도, 깨어있는 보도로
전문지의 새 지평을 열어가겠습니다.


新聞, 그것도 전문지하면 그 분야에서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신문으로 인식되고 있다.
전문가들이 전문지식을 토대로 전문신문을 만들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우리나라에서의 전문지, 특히 검찰·경찰 전문지는 기관지 혹은 회보 정도로
인식되며 전문지로서의 평가를 제대로 못받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에 검경타임즈는 전문가의 시각이 담겨 있는 품위 있는 보도, 깨어있는 보도로
전문지의 새 지평을 열어갈 것을 다짐합니다. 
아울러 이 다짐이 검경타임즈의 창간정신입니다.
 
독자들의 알 권리를 충족시키고, 검찰·경찰계의 정정당당한 목소리를 전달하는
일에도 소홀하지 않겠다. 잘못은  비판하고, 반드시 추진해야할 발전 방안은 적극 알리면서
검찰·경찰계 오피니언 리더로서의 순기능을 다할 것입니다. 
쉽게 근접하기  어려웠던 사정기관들의 전문적인 news만을 전해 드리는것이
전문 특수신문의 발간취지라 할것입니다.
 
전문화 세분화 되어가는 시대에 맞게 검찰, 경찰, 소방. 환경 등 분야에서
지금까지는 획일화 되고 정형화 된 사건만을 위주로 해 왔다면 검경타임즈.·검경뉴스
어둡고 아픈소식보다는 아름다운 소식과 정겨움이 묻어나는 밝은 소식을 더 많이
알려서 정직한 사람이 인정받고 잘사는 일류 대한민국 건설에도 일조할것 입니다.
 
검경 타임즈를 사랑하는 모든 독자님들께 잘한 일들은 기쁨을 공유할 수 있게,
슬픔은 나누어 가질 수 있는, 용기와 희망의 메세지를 전해주는 역할도 하겠습니다.
국민들과 각 기관과의 격의 없는 소통을 돕는데 우리 검경타임즈·검경뉴스가
첨병 역할을  하겠습니다.

法을 잘지키고 서로를 존중하고 신의를 져버리지않고 
열정을 다하는 신문사! 로 각인되겠습니다.
 
 
(주)검경신문사 임직원 일동


알림공지  
태극기로 국민의 힘을 보여주세요.. 7/16

키즈 물놀이시설 안전 대책 마..
키즈 물놀이시설 안전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송창영 광주대 방재안전학과 교수키즈카페라는 용어가 익숙해지고 있는 지금, 키즈 풀빌라, 키즈 풀카페 등 새로운 유형의 시설이 유행하기....
법 앞에는 어떠한 특권도 있을..
법 앞에는 어떠한 특권도 있을 수 없다.  발행인 유지헌전당대회 돈봉투 살포 의혹의 정점으로 지목된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23년 12월18일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대검찰청 24년 6월 형사부 우..
대검찰청 24년 6월 형사부 우수사례 선정대검찰청은 전국에서 처리한 형사사건 중 5건을 24년 6월 형사부 우수사례에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인천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
2024년 고검검사급 검사 인사..
2024년 고검검사급 검사 인사법무부는 5. 29.고검검사급 (차·부장·부부장검사) 514명에 대한 전보 인사를 6. 3.(월)자로 단행했다.이번 인사는 대검검사급 검사 신규 보임 및 사직 ....
피싱 범죄, 간편하게 제보하고..
피싱 범죄, 간편하게 제보하고 신속하게 차단한다경찰청, 「전기통신금융사기 통합 분석·대응 시스템」 개발 착수 경찰청(청장 윤희근)은 7월 17일 「전기통신금융사기 통합 분....
경찰청, 「범죄예방 비..
경찰청, 「범죄예방 비전 선포식」 개최내외부 협력 기관·단체 등과 함께 범죄예방의 중요성을 재확인경찰청(청장 윤희근)은 14일 오후 4시 경찰청 1층 어울림 마당에서....
“자장면·짬뽕처럼 교육도 배..
 지방패트롤 정용기 대전 대덕구청장 대전시 대덕구 송촌동에 있는 한 아파트 단지. 이곳 주민 6명은 매주 화요일 이곳에서 오카리나(진흙이나 사기로 만든 비둘기 모양의 관악기....


(주)검경신문사 / 등록번호:서울 다10011. 아01253 / 등록일자:2010년 6월 1일
제호:검경타임즈 / 발행 / 편집인:유재광
/인쇄인:박준규/간별:주간/ 발행소: 서울시 관악구 청림길 4-1/ 발행일자:2010년 7월 7일
전화번호:02-737-8272 / 청소년보호책임자:이보영

COPYRIGHT ⓒ e112.KR All rights reserved.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